[사건.사고] 상주영천 고속도로승용차 단독 사고 2명사망, 아이들 2명 중경상

송영훈 기자
기사승인 : 2020-06-01 16:48

 

상주영천간 고속도로 일가족이 탄 것으로 추정되는 2명이 사망한 승용차 사고 현장 수습을  경찰,소방대원, 도로관계자, 구난차량 관계자들이 하고 있다. 송영훈 기자 

[내외경제TV/경제본부]  휴일이 끝나가는  31일 오후  6시30분 경  마의 도로로  불리는 상주.영천간 고속도로 영천 방향 동영천 IC 부근 82km 지점에서 승용차 단독사고가 발생했다. 

이날 사고는 일가족이 탄  K5승용차단독사고로 운전자 A 씨 (26세. 남)와  29세 여성 B씨가  함께 숨지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뒷좌석에  타고있던 B씨의 10살,9살 두 아들이 다쳐 119구조대에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저 치료를 받고 있으나 중.경상인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로 휴지처럼 처참하게 파손된 승용차를 구난차량관계자들이 처리하고 있다. 송영훈 기자 

경찰과 도로관계자, 구난차량관계자들은   사고 현장 수습에 최선을 다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사고 처리로 상주.영천간 고속도로는 약 2시간여 가량 정체가  빚어져  휴일 귀경 차량이 몰리는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운전자들이  불편을 겪었다

경찰은 사고 차량 블랙 박스를  수거해 이를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송영훈 기자 119news@hanmail.ne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