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보은군, 미취업 청년에게 구직활동비 30만 원 지원

주현주 기자
기사승인 : 2020-04-28 20:51

[내외경제TV=경제2본부] 충북 보은군이 코로나19 장기화로 구직활동에 어려움을 겪는 관내 미취업 청년의 생활안정을 위한 ‘청년 구직활동비 지원사업’ 신청자를 5월 11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공고일 현재 주민등록상 보은군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만 39세 이하 미취업 청년으로, 청년이 속한 가구의 소득이 최근 3개월 건강보험료 평균부과액 기준으로 가구원수별 기준중위소득 120% 이하여야 한다. 

 선정 예정 인원은 60명이며 선정 예정 인원보다 신청인원이 많을 경우 가구소득이 낮은 순에서 미취업 기간이 긴 순으로 대상자를 선정하게 된다. 

 지원금액은 1인당 1회에 한해 30만 원이며, 지역상품권인 결초보은상품권으로 지급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는 데에도 힘을 보탤 계획이다.  

 접수는 방문, 우편 및 온라인으로 진행하며 세부자격요건과 소득기준, 필요서류 등은 군 홈페이지 고시.공고에 게시된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주현주 기자 hyunjj505@hanmail.ne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