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중앙공원 1단계 개방 순연

정인성 기자
기사승인 : 2020-04-22 14:15

합동점검을 통해 완성도 높은 공원 조성과 코로나19 확산 방지

[내외경제TV-경제2본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문기, 이하 행복청),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이하 세종시), LH세종특별본부(본부장 임동희, 이하 LH)는 완성도 높은 공원 조성과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5월 개방하기로 한 세종중앙공원 1단계 개방을 순연하여 9월 개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세종중앙공원 1단계는 시민들이 즐길 수 있는 축구·야구장 각 2면, 테니스장 10면, 농구·풋살·족구·게이트볼장 각 2면, 파크골프장·RC경기장·단거리육상트랙·다목적구장·익스트림장 각1면의 복합체육시설, 한놀이마당(어린이놀이공간), 가족예술․여가숲 등이 밀집되어 있어 5월 개장시 방문객들이 세종시뿐만 아니라 충청권 더 나아가 전국에서 방문할 경우 ‘코로나19’ 확산을 대비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어렵다는 우려가 중앙공원 개장시기 결정에 고려되었다.

세종중앙공원 1단계는 당초 5월 시민 개방을 위해서 지난 2월말부터 행복청, 세종시, LH 및 세종시내 체육동호회를 중심으로 합동점검을 시행하고 있으며, 개장 순연과 무관하게 중앙공원 인계인수 협의를 마무리 하는 등 이관 절차는 차질없이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1단계 내 대규모로 조성된 체육시설의 경우 관내 축구, 야구 등 체육동호회가 합동점검에 참여하고 있는데 이는 시민들이 시설물을 직접 이용한 후 시민들 눈높이에 맞게 미비한 사항을 개선할 목적으로 시행하는 것이다. 공원내 매점․카페 등 편의시설도 9월 공원 개방에 맞춰 시민들에게 제공될 예정이며, 시 관계자는 편의시설이 들어설 건축물에 대한 합동점검 역시 진행하고 있으며 개장과 동시에 편의시설이 제공될 수 있도록 사업자 선정작업도 준비하고 있다.

 행복청, 세종시, LH 관계자는 “개장이 순연되는 만큼 개장에 필요한 사항을 철저히 준비하여 시민들이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다.”라고 하면서 “다만, 코로나19 진정, 시설보완 등 여건 개선시 시민들에게 순차적으로 일부시설에 대해 개방하는 방안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중앙공원 1단계 개장행사는 10월 세종축제와 연계하여 별도 개최하는 것을 검토중이라고 말했다. 

정인성 기자 cis@nbntv.co.kr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