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 비대면 재택 교육 도입

정인성 기자
기사승인 : 2020-04-20 08:46

코로나19 예방 및 교육생 안전을 위해 실시간 온라인 교육 실시

[내외경제TV-경제2본부] 농식품공무원교육원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감염증 예방 및 사회적 거리 두기 동참을 위해 재택학습(실습)형 운영계획을 수립하여 이론과 실습이 가능하도록 4월 20일부터 영상강의 프로그램을 활용한 실시간 온라인 교육을 실시한다.

코로나19 경보 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2월 마지막주부터  집합교육 운영을 연기하였으며, 4월 2일부터는 교육원 일부 시설이  해외입국자 임시검사시설로 운영됨에 따라 모든 집합 교육과정을 5월 8일까지 전면 중단하기로 했다. 다만, 신임 실무과정은 사전학습으로 지난 3월 9일부터 사이버교육(3. 9.~4. 12. 59명)을 진행해 왔다. 그러나 코로나19 장기화 상황에서도 교육원 본연의 업무를 더 연장할 수 없어 강사와 교육생 간 실시간 소통할 수 있는 온라인 화상강의를 도입하여 운영한다.

우선 ‘신임실무과정’과 ‘멋진보고서꾸미기과정’을 실시간 시스템을 활용한 비대면 온라인 교육으로 전환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교육은 강사가 농식품공무원교육원(나주 소재)에 마련된 스튜디오에서 강의를 하고, 교육생들은 자택 등에서 컴퓨터나 스마트폰을 통해 실시간으로 진행되는 온라인으로 수강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아울러, 교육생들이 온라인 수업에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질의, 토론, 발표 등의 교수기법을 적극 활용하고, 참여 교육생들의 교육 몰입도를 높이기 위해 교육생들에게 재택 학습 동의서 제출 및 전체 교육시간의 4분의 3이상 출석을 수료기준으로 정하여 운영함으로써  교육에 대한 상승효과를 향상 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교육원 관계자는 “앞으로도 미래사회변화에 대응할 수 있도록,  쌍방향 소통에 기반한 교육 환경 조성 등 고품질 교육 운영체제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상황(Pendemic)임을 인식하여 조기에 종료될 수 있도록 해외 입국자 임시검사시설  지원 등 범정부 차원의 노력에도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하였다.

정인성 기자 cis@nbntv.co.kr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