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원 선거] 청주 민주당 임동현, 영동 통합당 김국기, 보은 통합당 박재완 당선

주현주.김현세 기자
기사승인 : 2020-04-16 09:49

 

사진 왼쪽부터 청주 민주당 임동현, 영동 통합당 김국기, 보은 통밥당 박재선 당선자 . 주현주.김현세 기자

[내외경제TV/경제2본부]  지난 15일 치러진 21대 국회의원 선거와 함께 충북도의원 재·보궐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청주10선거구(우암·내덕·율량사천동)에 임동현 후보, 미래통합당 영동1선거구(영동읍·양강면) 김국기 후보, 보은선거구 박재완 후보가 당선됐다.

투표결과는 지역구 국회의원 선거 당선자와 비례하는 결과를 가져왔다. 

16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통계 시스템에 따르면 청주10선거구 임동현 당선자는 1만9828표(47.08%)를 얻어 미래통합당 이유자 후보(1만 7718명·42.07%)와 정의당 이인선 후보(4564명·10.83명)를 따돌렸다.

영동1선거구에서는 김국기 후보가 7199표(50.45%)를 얻어 더불어민주당 여철구 후보(5192명·36.38%)·정의당 박보휘 후보(1878명·13.16%)에게 승리했다.

보은선거구에서도 박재완 후보가 8215표(40.65%)를 얻어 더불어민주당 황경선 후보(5818명·28.78%)와 무소속 박경숙 후보(6176명·30.56%)를 앞질렀다.

이로써 충북도의회 출범 당시보다 더불어민주당은 1석을 잃었고, 미래통합당은 1석을 더 얻었다.

주현주.김현세 기자 k4985777@hanmil.ne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