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행정명령 발령

김현세 기자
기사승인 : 2020-04-01 11:27

지난 제천시 청풍면 진입 도로에 만개한 벚꽃 모습

 

▲사진 = 제천시 청풍면 진입 도로에 만개한 벚꽃 모습 (내외경제 TV-경제2본부= 김현세 기자 

[내외경제 TV/충북=김현세 기자] 제천시는 벚꽃이 만개함에 상춘객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이번 주말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행정명령을 발령했다고 1일 밝혔다.

 행정명령 대상 지역은  청풍면 물태리 및 제천시 대표 관광지 의림지 일원이며, 행정명령 사항은 마스크 착용, 보행 시 2m 이상 거리두기, 불법 주정차 금지, 불법 노점 행위 금지 등이다. 행정명령 기한은 오는 4일(토)~5일(일)까지 2일 간이며 필요 시 11일(토)~12일(일)까지 2일 간 연장할 계획이며,위반 시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300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지역감염 예방을 위해 벚꽃 나들이 등 외부활동을 자제해주시고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하여 코로나19 감염 청정구역으로 남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제천시는 청풍면 물태리와 의림지 일원에 주말 동안 300여명의 공무원을 투입하여 마스크 착용점검, 체온측정 및 손 소독, 주변방역, 주정차 안내 및 보행간격 유지계도 활동 등을 펼칠 예정이다.

김현세 기자 k4985777@hanmil.ne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