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대추축제, 충북도 주관 최우수 축제 3년 연속 선정
주현주 기자
기사승인 : 2020-03-24 14:16

 

▲보은 대추 축제 행사장 전경  ⓒ 내외경제 TV/충북=주현주 기자 

보은대추축제가 충북도 주관‘2019 농특산물 판매활성화’평가에서 최우수 축제로 3년 연속 선정됐다.

농특산물 판매활성화 평가는 충북도에서 지역축제의 농특산물 판매기능 확대와 우수사례 발굴을 위해 지난 2018년도에 처음 시행한 것으로 최우수 1개, 우수 1개, 장려 2개 시․군을 선정해 시상과 함께 인센티브를 부여한다.

올해 평가에는 ‘2019 보은대추축제’최우수 축제로 선정됐으며, 우수상에는 옥천군 향수옥천포도복숭아 축제, 장려상에는 괴산군 괴산김장축제, 충주시 충주농산물한마당축제가 차지했다.

최우수 축제로 선정된 보은군에는 기관 표창과 함께 7000만 원의 상사업비와 유공자(공무원 1, 민간인 1) 표창이 수여된다.

이번 평가를 위해 충청북도는 농업계, 관광학계 등 민간전문가로 평가위원회를 구성하고 ▲농특산물 판매액(15점), ▲농특산물 판매액 증가율(10점), ▲농특산물 홍보‧판매 우수사례(10점), ▲판매노력도(10점), ▲구매고객편의(10점), ▲안전관리(5점), ▲소비자 참여(10점) 등 총 10개 평가항목에 대해 현장평가, 축제평가 보고서 등 객관적 자료를 기초로 평가표에 따라 선정했다.  

2019 보은대추축제에는 91만4000여명의 관광객이 방문해 88억300여만 원 어치의 농․특산물을 판매했다.

주현주 기자 hyunjj505@hanmail.ne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