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곽덕일 보은농협조합장, 마스크 제작 현장 격려 방문

주현주 기자
기사승인 : 2020-03-16 23:12

 

▲사진=곽덕일 보은농협조합장(사진 왼쪽)이 박학순 회장에게 격려금을 전달하고 있다

충북 보은군 곽덕일 보은농협 조합장이 16일 여성회관에서 열리고 있는 코로나19 예방 마스크 제작 현장을 방문해 격려했다.

보은지역에서는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하지 않았지만 장안면 주민들의 이해와 협조속에 서원리 사회복무연수원에 대구 지역 코로나 확진 환자들이 입소해 생활치료를 받고 있다.

보은군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군 보건소를 중심으로 드론을 투입하는 등 선제적인 방역활동을 펼치고 있고 여기에 발맞춰 여성회관에서는 부족한 마스크 사태 해결에 힘을 보태기 위해 보은군여성단체 (회장 정정화)와 보은군자원봉사센터(회장 박학순) 회원들이 마스크 제작에 힘을 보태고 있다.

곽덕일 보은농협조합장은 "회원님들의 한땀 한땀 정성이 코로나19도 거뜬히 물리칠 수 있을 것"이라며 격려하고 "보은농협은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농업인 복지향상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