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창업 다양한 지원 받으면 성공이 눈앞에… 일할 맛 나는 1인사무실 고를 때 체크해야 할 점

박범건 기자
기사승인 : 2020-02-25 00:01

▲(출처=픽사베이)

장기화된 취직난으로 인해 2019년 기준 실업률이 2.1%나 올랐다. 이에 스스로 회사를 차리거나 프리랜서로 일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또한 정부도 여러가지 정책으로 창업을 지원하면서 1인회사는 갈수록 화제가 되고 있다. 그러나 정부 지원 사업을 통해 창업을 하더라도 사무실을 구하는 것은 어렵다. 요즘 1인사무실이나 소호사무실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청년창업 지원사업 리스트

1인기업을 차리는 것이 힘들면 여러 지원을 받아보는 것은 어떨까? 청년창업 사관학교 같은 경우 창업 계획을 사업화해주고 창업에 대한 모든 것을 도와준다. 청년창업 사관학교를 지원하면 일하는 장소를 제공받고 제작비를 지원받는다. 만약 우수 졸업자라면 1억원의 지원금을 더 받는다. 청년기술 창업교실같은 경우 창업에서 빠질 수 없는 다양한 교육을 받을 수 있다. 특별한 비용은 없고 중식을 제공받기 때문에 경제적이다. 한편 창업을 하는 데 사무실을 구하지 못했으면 1인 창조기업 지원센터에 가서 사업화 지원을 받고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1인 창조기업 지원센터는 서울을 포함해 전국에 있어 자신에게 가까운 곳을 찾아가면 된다.

소호사무실 왜 사용할까

1인사무실은 보통 역세권에 위치해 오가기 편하단 장점이 있고 주차장도 잘 구비돼 있다. 그러므로 대중교통과 자가용을 이용해 다닐 수 있다. 또 소호사무실을 쓰면 창업하는데 드는 돈이 줄어든다. 먼저 인터넷과 와이파이같은 업무에 필요한 비품이 사무실 안에 있기 때문에 구입하지 않아도 된다. 뿐만 아니라 계약 기간도 짧다. 상가, 오피스텔 같은 경우 1년 단위로 빌려야 하고 적어도 6개월은 계약해야 하기 때문에 임대료가 비싸다. 그러나 소호사무실은 한 달 단위다.

유형별 소호사무실 선택 TIP

소호사무실을 정할 때 방음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더불어 사무실에 있는 비품들을 점검해야 한다. 온라인 업무가 많은 경우 인터넷 속도를 확인하는 것이 좋다. 만약 소포를 많이 이용하면 택배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곳을 고르는 것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