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서 차수빈이 왜 나와? '한끼줍쇼' 연희동 차수빈 집서 한 끼 성공

배명훈 기자
기사승인 : 2020-02-13 08:14

사진=네이버TV 한끼줍쇼 채널

'한끼줍쇼' 연희동 편에서 인교진의 우연한 도전이 '미스터트롯' 차수빈과 이어지며 놀라움을 안겼다.

12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 배우 류수영과 인교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서울 연희동을 찾은 한끼줍쇼 멤버들은 우연히 '미스터트롯' 차수빈의 집을 방문하게 됐다.

인교진은 한끼 도전을 위해 벨을 눌렀다. 그리고 그 집에서 얼굴을 내민선 '미스터트롯' 출신 차수빈이었다. 차수빈의 어머니는 "반찬이 없는데 어떡하느냐"라며 걱정했지만 이내 "들어오시라"라고 수락하며 한 끼 성공을 지원했다.

차수빈은 이날 방송에서 부상으로 야구 선수의 꿈을 포기하고 트로트 가수의 길을 택한 사연을 공개해 시청자들의 눈시울을 붉히게 했다.

앞서 차수빈은 TV조선 '미스터트롯'에 출연해 많은 관심을 받았다. 차수빈은 '당돌한 여자'를 부르며 가사를 까먹었고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사진=네이버TV 한끼줍쇼 채널

한편, 이날 방송에서 류수영은 연희동 한 끼 성공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류수영 아내 박하선과 결혼 전부터 연희동에 살았고, 현재 본가도 연희동에 있다. 그는 이를 증명하듯 동네 곳곳을 직접 소개하고, 우연히 마주친 지인들과 인사하는 등 동네 주민다운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키워드
#미스터트롯
#차수빈
#한끼줍쇼
#인교진
#류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