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토벤 박현우, 유산슬 곡 주고 러브콜 쏟아져

배명훈 기자
기사승인 : 2020-02-12 10:36

사진=네이버TV 라디오스타 채널

'박토벤' 박현우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신들린 연주를 보여줘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낸 한편 놀면 뭐하니 출연 이후 쏟아지는 일정에 링거 투혼 사실을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12일 방송된 라디오스타 '쨍하고 뽕 뜰 날' 특집에 송대관, 설하윤, 정경천과 함께 출연한 작곡가 박현우는 아코디언 연주 실력을 뽐냈다.

박현우는 아코디언 연주 실력 외에도 '정차르트' 정경천과 묘한 케미를 보이기도 했다. 친분이 깊은 두 사람은 서로의 비화를 폭로하며 폭소를 유발했다. 또한, 두 사람은 초스피드 작곡 대결을 펼치며 불꽃 경쟁을 보여줘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감탄을 자아냈다.  

사진=네이버TV 놀면 뭐하니 채널

50년 경력의 작곡가 박현우는 1,000곡이 넘는 곡을 작업한 실력파 작곡가다. 최근 박현우는 '놀면 뭐하니'에 출연해 '유산슬'에게 15분 만에 '합정역 5번 출구'를 만들어 주며 '박토벤'이라는 별칭을 얻었다.  

이날 방송에서 박현우는 최근 박토벤의 인기에 힘입어 광고계와 방송가의 러브콜이 쏟아진다며 링거를 맞아가며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고 공개해 놀라움을 안겼다.

한편,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유재석이 오케스트라에서 악기를 잡고 있는 사진이 공개돼 놀면 뭐하니의 다음 행보에 많은 기대가 쏠리고 있다.

키워드
#유산슬
#박현우
#정경천
#합정역5번출구
#라디오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