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연예
[이태원 클라쓰] 소시오패스 연기 폭발, '마녀' 김다미 첫 등장
등록일 : 2020-02-07 22:41 | 최종 승인 : 2020-02-07 22:41
배명훈
김다미는 극 중 소시오패스를 연기한다(사진=네이버TV 이태원 클라쓰 채널)

[내외경제=배명훈] 첫 방송부터 인기를 얻고 있는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3회 만에 여주인공의 모습을 공개했다. 여주인공이자 '천재 소시오패스 조이서' 역을 맡은 배우 김다미는 첫 등장부터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이날 방송에서 남주인공 박새로이 역의 배우 박서준과 뛰어난 연기 캐미를 보여줬다. 이에 김다미와 박서준이 앞으로 어떤 연기를 보여줄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특히 김다미는 제작 단계부터 많은 기대를 받았다. 김다미는 영화 '마녀'로 이름을 알리며 충무로의 '라이징 스타'로 떠오르고 있다. 첫 드라마 주연 작품이라는 점이 시청자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김다미는 제작 전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인플루언서인 조이서를 연기하기 위해 SNS 개설을 하고 소통하는 연습까지 해왔다고 밝혀 주목을 받았다.

박새로이 역을 맡은 박서준은 최근 인스타그램을 통해 배우 김우식과 친분을 뽐냈다기한다(박서준 인스타그램 채널)

한편, 이날 방송된 이태원 클라쓰에서는 박새로이의 원수 '장가'의 장남 '장근원'과 만남 그려져, 시청자들의 긴장감을 높이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