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창원시민 속에서 올해 120회 공연 '시립예술단'
등록일 : 2019-12-26 10:19 | 최종 승인 : 2019-12-26 10:19
남성봉
▲사진=창원시립예술단이 올 한해동안 가졌던 다양한 공연 모습. [제공/창원시]

[내외경제=남성봉] [내외경제TV/경남=남성봉 기자] 창원시립예술단이 올 한해동안 120여 회의 다채로운 공연들을 선보이며 시민 정서함양과 지역문화발전에 기여, 315의거 기념 창작공연 등으로 지역의 민주화정신을 예술적으로 조명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26일 창원시에 따르면 예술단은 '예술로 행복한 창원'이라는 슬로건으로 정기공연, 기획공연, 찾아가는 음악회, 국제교류공연 등을 전개하며 올해도 왕성한 활동을 펼쳐왔다.

 

◇창원시립교향악단 김대진 음악감독 및 상임지휘자의 지휘로 실시된 신년음악회의 경우 드보르작 교향곡 9번 '신세계로부터'를 시작으로 웅장한 한 해의 시작을 알렸다.

 

이후 차이콥스키의 '로미오와 줄리엣'과 R.슈트라우스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시벨리우스 '교향곡2번' 등 웅장한 대편성의 관현악 사운드를 느낄 수 있는 작품들로 세계적인 아티스트를 초청, 8회에 걸친 정기공연을 가졌다.  

 

지난 4월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2019 교향악축제'에도 참가해 창원시향의 음악성을 전국에 알리는 등 차세대 음악인을 위한 '청소년 협주곡의 밤', '라이징 아티스트', 가족음악회 '그림자극 피터와 늑대' 등을 개최해 큰 호평을 받았다.

 

또 ◇창원시립합창단의 공기태 예술감독 겸 상인지휘자의 취임공연 '합창은 즐거워'로 모차르트의 '대관식 미사'와 함께 합창명곡들을 선보이며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  

 

합창단의 4월 '벚꽃엔딩'에서는 벚꽃의 아름다움을 합창으로 표현하였고, '창ONE(원), 하나의 창원을 노래하다'에서는 통합이전 3개시의 역대 지휘자와 함께 하나의 창원을 노래했다.  

 

이 밖에도 9월 '해피 콰이어 나이트'로 팝송, 뮤지컬 등으로 대중적인 공연을, 11월 '뮤지컬콘서트 레미제라블'에서는 전석 매진의 기록을 세우며 명작뮤지컬의 감동을 전하는 등 학교를 직접 찾아가 개최한 '스쿨클래식'도 청소년들에게 합창의 매력을 전했다.

 

◇창원시립무용단은 노현식 예술감독 겸 상임안무자의 안무로 한국 현대 민주주의운동의 시초이자 4.19혁명의 초석이 된 3.15의거를 주제로 무용과 뮤지컬을 접목한 작품 '소리없는 함성'을 선보였다.

 

이후 6월에는 '춤, 차림'에서 창원지역의 명무들과 함께 신명나는 춤판을 벌였으며 심청전을 판소리와 무용으로 새롭게 각색한 작품 '청, 연꽃으로 피다'로 고전문학의 가치를 무용으로 새롭게 해석했다.  

 

특히 미국 자매우호도시인 볼티모어시와 잭슨빌시를 방문, 한국 전통예술의 아름다움을 알리고 창원시의 문화적인 위상을 높이기도 했다.

 

◇창원시립소년소녀합창단은 지연숙 상임지휘자의 지휘로 지난 6월에 열린 '창원, 희망을 노래하다'에서 창원, 마산, 진해를 주제로 한 창작곡 '창원', '아구찜', '장복산에 올라'를 노래했다.

 

12월 송년에는 '피아니스트 김대진과 함께 하는 해피 크리스마스'로 즐거운 연말 분위기를 선사했으며 중국 마안산시 초청 '한·중 교류음악회', 창원, 김해, 마산, 통영의 소년소녀합창단과 함께 한 '2019 창원청소년합창페스티벌' 개최, '전국시립소년소녀합창제' 참여 등 국내외 청소년문화교류의 장을 마련했다.  

 

창원시립예술단이 총출연해 펼치는 합동·기획공연도 시민들의 많은 사랑을 받으며 3·15의거 기념 창작오페라 '찬란한 분노'의 갈라콘서트를 선보였다.

 

광복 74주년 기념 '2019 광복음악회'와 2019 송년음악회 '윈터 판타지'로 웅장한 합동무대를 선사하는 등 '창원 시민의 날 기념식', '부마항쟁 40주년 기념식', '3·15의거 기념식' 등에 참여해 무대를 펼쳤다.

 

시민의 일상 속으로 찾아가 펼치는 '찾아가는 음악회', '미니콘서트'와 중·고등학생을 위한 '스쿨클래식', '가족음악회' 등 각계각층의 시민들이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무대로 2019년의 120여개의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

 

창원시립예술단장인 이현규 제2부시장은 "올 한해 동안 창원시립예술단의 공연을 함께 해주신 시민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2020년 내년에는 더욱 알찬 공연으로 시민들을 찾아갈 예정인 만큼 변함없는 많은 관심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