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산림청, '2019 스마트산림대전' 개최
19-20일 대전서... 국민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스마트산림의 디딤돌
등록일 : 2019-12-23 22:14 | 최종 승인 : 2019-12-23 22:59
송영훈
▲사진=  2019스마트 산림대전에 참가한 참가자들과 관계자들이 기념사진 포즈를 취했다.ⓒ 내외경제 TV/대전=송영훈 기자

[내외경제=송영훈]  [내외경제 TV/대전=송영훈 기자] 산림청은 19일부터 20일까지 이틀 간 대전 KT인재개발원에서 '2019 스마트산림대전'을 개최했다.

행사는 ▲스마트산림 경진대회(매뉴얼 및 활용사례 분야) ▲스마트산림 공모전(아이디어 분야) ▲'스마트국방과 산림' 특별강연 ▲산림드론 테크데이(Tech day) ▲스마트산림기술 전시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스마트산림대전은 산림 현장에서 드론,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등을 활용한 우수사례와 아이디어를 공유하여 스마트산림을 위한 기반을 조성하고자 진행됐다.

스마트산림 경진대회(매뉴얼분야, 활용사례분야)와 공모전(아이디어 분야)에는 정부 및 지자체 산림 공무원, 산업체, 대학생 및 고등학생 등이 참여하여 총 29건의 사례가 제출되었다. 1차 심사를 통과한 9건(분야별 3건)에 대한 최종 순위는 현장 발표를 통해 정해졌다.

산림공무원들이 현장에서 활용하는 스마트산림 매뉴얼 분야에서는 중부지방산림청의 'GIS앱(Q-field)과 드론을 활용한 스마트 현장업무 활용 매뉴얼'이, 산업체 대상 스마트산림 활용사례 분야에서는 ㈜하늘숲엔지니어링의 '산림현장의 디지털화를 꿈꾸다'가, 학생 아이디어 공모전에서는 경북대학교 김용욱 학생의 '나무 인바디'가 각 분야 대상으로 선정되었다.

스마트산림대전의 수상작과 제시된 모든 아이디어는 향후 산림 현장에서 활용될 수 있도록 세부 검토를 거친 뒤 정책에 반영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20일에 개최한 '산림드론 테크데이(Tech day)'에서는 산림현장에 최적화 된 드론을 소개하고 현장 시연을 통해 활용 기술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행사 결과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산림청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현주 스마트산림재해대응단장은 "2019 스마트산림대전은 국민들이 참여하여 함께 만들어가는 스마트산림을 위한 디딤돌이 되었다"며 "앞으로도 스마트산림대전을 더욱 발전된 대회로 만들어 스마트산림 분야에서 숲을 통한 사랑을 실천하며 숲이 국민에게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