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부산해경, 겨울 한파에 남항 일자방파제 인근 해상 익수자 구조
등록일 : 2019-12-09 23:12 | 최종 승인 : 2019-12-09 23:59
송영훈
▲사진=  부산해경이 익수자를 구조하고 있다. <사진=부산해경 제공> 내외경제 TV=송영훈 기자

[내외경제=송영훈] [내외경제 TV=송영훈 기자]  부산해양경찰서는 오후 1시 44분경 부산 영도구 남항 일자방파제 인근 해상에서 익수자 A씨(남, 77세, 부산진구 거주)를 구조했다고 밝혔다.

부산해경에 따르면, 오후 1시 39분경, 남항 일자방파제 정박중인 어선에서 근무(경비업무)중이던 A씨가 배에 오르다 미끄러져 해상에 추락한 것을 인근에 있던 어선 선원이 발견하여 119 경유, 부산해경 상황실로 신고한 것이다.

신고를 접수한 부산해경은 남항파출소 연안구조정을 사고 현장으로 급파, 추락지점 인근에 있던 선박 계류용 홋줄을 붙잡고 있는 A씨를 발견하고 해상 입수를 통해 구조했다.

구조 당시 A씨는 건강상태는 이상없었으며 현장에 대기중이던 119 구급대원에게 간단한 응급처치를 받은 후, 귀가조치 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