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사회적 경제 활성화' 박람회 참석

이승협 기자
기사승인 : 2019-07-06 00:25

靑, 같이 잘사는 대한민국 만들기 위해 노력
문재인 대통령이 사회적경제 활성화 박람회에 참석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5일, 대전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제2회 대한민국 사회적경제 박람회' 에 참석해 모두 잘사는 대한민국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청와대는 경제성장 과정에서 나타난 소득 불평등, 공동체 약화 등의 사회적 문제를 보완하기 위한 핵심 과제인 '사회적 경제' 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이 " 사회적 경제 활성화는 국정과제 중 하나이며, 지원을 확대해 '함께 잘 사는 대한민국', '사람중심 경제'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사회적 경제 활성화'는 우리 정부의 국정과제 중 하나로 우리 정부 들어 사회적경제비서관실을 신설하고 일자리위원회에 사회적경제전문위원회를 두는 등 활성화를 위해 정부차원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정책이라며, 정부 17개 부처와 대전시의 주최로 오늘부터 7일까지 대전에서 열리는 '제2회 대한민국 사회적경제 박람회' (2019socialfair.kr) 는 작년 대구 박람회에 이은 두 번째 행사로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있다고 밝혔다.

이날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사회적경제 기업인 250여명, 민간 기업과 시민단체 인사들, 정부 부처와 지자체 관계자 등 약 800여명이 참석했다. 

문재인 대통령도 개막식에 참석해 사회적경제인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정책방향을 제시했다. 

대통령은 격려사에서 사회적경제를 위해 힘쓰는 기업가들과 기관, 노동자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국민들이 일상에서 사회적경제의 가치를 느낄 수 있도록 '지역기반', '민간주도', '정부 지원' 의 원칙을 제시했다.

개막식 직후 대통령은 '사회적경제&가치' 관을 방문해 사회적경제 기업의 서비스를 체험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5일 부터 시작된 사회적경제 박람회는 일요일인 7일까지 개최되며 사회적경제 상품 전시, 판매, 홍보관 운영, 사회적경제에 대한 학술행사와 정책설명회, 시민참여 행사가 이어질 예정이다.

키워드
문재인
청와대
대전
박람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