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공주 군밤축제 매출 4억 3500만원…전년보다 27.9%↑
방문객 지난해보다 12.8% 증가한 7만 3905명 다녀가
등록일 : 2020-01-15 00:00 | 최종 승인 : 2020-01-16 16:37
조성우

[내외경제=조성우]  

▲사진=2020 겨울공주 군밤축제가 지난 주말 성황리 개최 ⓒ내외경제TV

2020 공주 군밤축제가 지난 주말(11일) 성황리에 개최된 가운데 축제 기간 공주 밤이 41톤 가량 판매되며 밤 소비에 일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공주시에 따르면, 이번 축제에는 공주지역 29개 밤 농가가 직거래 장터에 참여한 가운데, 농가 자체 조사 결과 밤 매출액이 4억 3500만원으로 추산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년도 대비 27.9% 증가한 것으로, 거래량으로 보면 지난해보다 16톤이 많은 41톤이 판매된 것으로 나타났다. 밤 가공식품과 고맛나루 장터 매출 등을 제외한 것이어서 이를 포함하면 총 매출액은 훨씬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전년도 대비 27.9% 증가한 것으로, 거래량으로 보면 지난해보다 16톤이 많은 41톤이 판매된 것으로 나타났다. 밤 가공식품과 고맛나루 장터 매출 등을 제외한 것이어서 이를 포함하면 총 매출액은 훨씬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2020 겨울공주 군밤축제가 지난 주말 성황리 개최 ⓒ내외경제TV

 이는 전년도 대비 27.9% 증가한 것으로, 거래량으로 보면 지난해보다 16톤이 많은 41톤이 판매된 것으로 나타났다. 밤 가공식품과 고맛나루 장터 매출 등을 제외한 것이어서 이를 포함하면 총 매출액은 훨씬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2020 겨울공주 군밤축제가 지난 주말 성황리 개최 ⓒ내외경제TV

 공주시는 고마센터를 중심으로 방문객 출입이 많은 4곳에서 계측기를 활용해 방문객 수를 집계한 결과 지난해보다 12.8% 증가한 총 7만 3905명이 다녀간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설명했다.

 첫날 8320명, 둘째 날 2만 8797명, 셋째 날 3만 6788명 등이 군밤 축제장을 찾아 축제를 즐겼다.

김정섭 시장은 "중부권 대표 겨울축제로 자리 잡은 겨울공주 군밤축제를 통해 공주 알밤의 브랜드 가치를 재확인하는 계기가 됐다"며, "시는 다음 달 중 최종 평가보고회를 열고 발전방안 등을 토의할 예정이다.

▲사진=2020 공주 '군밤축제'에서 축사를 하고 있는 김정섭 공주시장  ⓒ내외경제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