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송영길 의원, 시민들과 영화 '천문'시사회 가져
송영길, 영화 통해 현재 국제정세 시민들에게 설명
등록일 : 2020-01-09 00:42 | 최종 승인 : 2020-01-09 00:43
이승협
송영길 의원 

[내외경제=이승협 ] [내외경제TV=이승협 기자]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의원(인천 계양을)은 8일 저녁 7시 여의도CGV에서 영화 <천문> 단체관람을 진행했다. 

페이스북을 통해 알린 이번 영화번개는 시민들의 참여열기가 높아 상영관 규모를 당초 100석보다 큰 200석 규모로 변경 했다.

영화 <천문>은 민족사 최고의 태평성대를 만든 두 주역, 세종대왕과 장영실 두 천재의 꿈과 우정, 그리고 어긋남을 다룬 영화로 <8월의 크리스마스>, <덕혜옹주>를 연출한 허진호 감독의 작품이다.

송영길 의원과 200명의 페이스북 친구들이 함께하는 이번 행사는 영화 관람 후 토크쇼가 이어지고, 패널로는 허진호 영화 감독과 세종대학교 물리천문학과 오세헌 교수 등 과학자 등이 참석하여 영화감상평과 함께 다양한 주제의 이야기도 풀어냈다. 

또한, 영화 <천문>의 시대적 배경, 명나라와의 사대외교 속 자주외교 및 창의과학을 꿈꾸던 세종과 장영실의 이야기는 오늘날 복잡한 국제관계와 한반도 정세와 맞물려 흥미롭고 진지한 토크쇼가 되었다.

송영길 의원은 "우리 역사에서 가장 찬란했던 세종시대! 이 같은 시대가 다시 왔으면 하는 마음"을 페이스북을 통해 전했고, 이번 영화번개 이후 과학자와 발명가, 예술가들과 정기적인 만남과 소통을 이어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