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총 선]청주시 서원구 이광희 예비후보 정책공약 "서원구 교육특구 재탄생"
등록일 : 2020-01-07 12:06 | 최종 승인 : 2020-01-07 12:07
주현주
▲사진=  청주시 서원구 이광희 예비후보가 정책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 내외경제 TV/충북=주현주 기자

[내외경제=주현주] [내외경제 TV/충북=주현주 기자]이광희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민주당. 청주서원구)가 7일 '서원구 교육특구' 공약을 시작으로 정책공약을 차례로 발표할 예정이다. 

7일 오전 11시 충북도청 브리핑룸 기자회견에서 서원구를 교육특구로 대변신을 선언하고 혁신적으로 바꾸기 위한 정책공약과 발전방향을 제시했다. 

이 예비후보는 "이제 많은 분들이 인지도만 내세우거나 정체성이 모호한 정치인이 아니라 좋은 정책을 제시하는 국회의원을 원하고 있다"고 밝히며 "향후 매주 다양한 분야의 정책공약을 소개하고 시민들과 함께하는 자리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서원구가 인구가 줄고 청년들이 떠나는 것은 지역을 먹여 살릴 대표산업하나없고 정주여건이 악화되고 있어 굴둑산업이 아니라 급변하는 미래를 위해 먹거리 산업으로 교육콘텐츠 클러스트를 조성하는 곳이 대안이 될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를 위해 ▲대학정보보육센터를 중심으로 교육콘텐츠사업 지원확대 ▲청주교대 내 창업보육센터 설치 ▲교육콘텐츠 산업클러스트 조성 등이다. 

(동영상) 청주시 서원구 이광희 예비후보 공약정책 발표 

 

그밖에 놀이공간 혁신을 통한 UNICFF 아동친화도시 인증, 노년 세대를 위한 재취업교육 등 평생교육강화로 교육특구를 완성해 교육도시 청주의 명맥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자율.창의, 융합은 미래를 준비하기 위한 핵심키워드인만큼 서원구의 특색을 살려 반드시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서원구의 리모델링의 첫번째 과제로 주거지역과 근접거리로 변화된 미평 교도소 이전을 공약으로 발표했다.

이후보는 구체성이 떨어지는 이유는 현재 당선인이 아니라 정책을 구체적으로 진행할 수 있는 위치에 있지 않기 때문에 총선이 끝나면 계획을 자지고 추진하겠다고 거듭 주장했다.

정치인이 되면 정치인의 특권을 어떻게 내려 놓을 것인가 고민하고 서원구를 위해 어떤 발전을 이룩 할 것인가 최상의 노력을 할 것이다 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