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충북지역자활센터 성낙현 협의회장, 괴산절임배추 일손돕기에 나서
등록일 : 2019-11-26 17:48 | 최종 승인 : 2019-11-26 18:49
김현세
▲사진 =  충북 자활협회 성낙현 회장(왼쪽)이 25일 괴산절임배추 농가서 일손돕기 봉사활동에서 포즈를 취했다. ⓒ 내외경제 TV/중부=김현세 기자

[내외경제=김현세] [내외경제 TV/중부= 김현세 기자] 사)충북지역자활센터협의회(회장 성낙현)는 26일 오전 김장철이라 일손 부족에 시달리는 충북 괴산 소수면 소재 농가를 찾아 괴산절임배추 일손돕기 봉사활동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날 성낙현 회장 및 가족과 지인들은 일손 부족에 시달리는 농가서 절임배추를 깨끗한 물에 세척하고, 물기 빼 박스에 포장하는 작업을 돕는 등 구슬땀을 흘렸다. 

성낙현 회장은 "전국의 대표적인 농특산물인 괴산절임배추 현장을 찾아보니 그 명성을 실감하겠다"고 감탄하며 "작은 일손이라도 농가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는 배추가 동이 날 정도로 잘 팔리는 것을 보니 농민들의 마음이 넉넉해 질 것 같아 마음이 놓인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