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산림청, 목재의 모든 것 '2019 목재산업 박람회' 개최
15일부터 3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전시, 체험, 세미나 등 다양한 행사 진행
등록일 : 2019-11-13 21:14 | 최종 승인 : 2019-11-13 21:14
송영훈
▲사진=  산림청이 주최하는 2019 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 포스터. ⓒ 내외경제 TV/중부=송영훈 기자

[내외경제=송영훈 ]  

[내외경제 TV/중부=송영훈 기자] 산림청은 오는 15일부터 17일까지 일산 킨텍스(제1전시장)에서 '2019 WOOD FAIR(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를 개최한다. 

이번 박람회는 산림청 주최, (사)목재산업단체총연합회와 한국임업진흥원이 주관하며 '또 하나의 숲, 생활 속 목재'를 주제로 열린다. 특히 목재의 생산부터 가공, 유통, 소비, 문화 단계별로 목재를 느낄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는 목재의 중요성을 알려 목재 이용을 확대하고 목재인에게는 기술과 정보를 공유하는 장을 제공해 국민들이 목재를 더욱 친근하게 느낄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번 박람회에는 목재의 생산부터 가공, 유통, 문화와 관련된 목재관련 기관과 업체(49개)가 참여해 192개의 부스가 설치된다.  

▲부대행사(목조건축대전, 한목디자인공모전 시상식) ▲체험프로그램(목공 생활소품 제작 등) ▲전시행사(목조건축대전․한목디자인공모전 수상작) ▲학술행사(2020년도 목재산업분야 연구개발 사업화 지원 사업 설명회, 미래전략 연구분과회 심포지엄, 목재보존분야 워크숍)로 나뉘어 다채롭게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