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박덕흠 국회의원, 교육부 특별교부금 총 12억9천8백만원 확정
영동고 본관 리모델링, 산중 다목적교실 정비, 동초 15년 노후화된 낸·난방기 교체
등록일 : 2019-11-13 20:53 | 최종 승인 : 2019-11-13 20:54
주현주
박덕흠 국회의원 

[내외경제=주현주] [내외경제 TV/중부=주현주 기자] 자유한국당 박덕흠 의원(보은·옥천·영동·괴산군/예결위/국토위)은 영동·괴산군 지역 '교육부 특별교부금' 총 12억9800만원을 확정했다고 10일 밝혔다. 

구체적으로는 ▲영동고 본관교사 리모델링 7억0600만원 ▲괴산중 다목적교실 보수공사 2억6백만원 ▲영동초 후관내부 보수공사 3억8600만원 등이다.    

이번에 특별교부금이 확정됨에 따라 ▲영동고등학교는 노후화된 외벽과 미끄러운 바닥재를 교체하여 안전사고 및 낙상사고에 대비한다.  

▲괴산중학교는 다목적 교실의 내벽을 보수하고, 부대시설을 정비해 학생과 지역 주민들의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영동초등학교는 노후화된 냉·난방기를 교체하고, 내벽 균열을 정비해 학생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환경을 조성할 예정이다. 

박 의원은 "학교 시설의 노후화로 학생들의 보금자리가 안전사고 위험구역으로 변모하는 걸 지켜보고 있을 수만은 없었다"며, "학교 본·후관 및 부대시설의 정비공사가 신속하게 진행되어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환경이 조성되길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박 의원은 작년 11월에도 ▲옥천 충북산업과학고 외벽보수 5억8천만원 ▲보은 산외·수한초 체육관증축 5억원 ▲괴산 명덕초 다목적실보수 2억8000만원 등 총 12억8000만원을 확정해 동남4군 학생들의 교육여건 개선에 크게 기여함에 따라 지역사회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