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한국외식업중앙회 공제회, 회원제 쇼핑몰 '비즈마트' 내달 1일 오픈
42만 회원업소 소비자에 ‘맛’과 ‘위생’으로 승부
등록일 : 2019-10-31 19:20 | 최종 승인 : 2019-10-31 19:21
이채현

[내외경제=이채현] 42만 회원업소를 둔 국내 최대 한국외식업중앙회 외식가족공제회(이사장 제갈창균)가 직거래 유통망을 통해 소상공인 외식업주들의 경제 부담과 소비자의 위생 불안을 동시에 해소할 수 있는 식재료 전문 쇼핑 복지몰의 탄생을 예고했다.  

한국외식업중앙회 외식가족공제회는 이들 회원업소가 소비자에게 '맛'과 '위생'으로 승부할 수 있는 믿을 수 있는 식재료 전문 쇼핑 복지몰 '외식업 비즈마트'를 오는 11월 1일 오픈한다고 31일 밝혔다. 

외식가족공제회는 또 식재료 브랜드 '수미안(秀美安)'을 자체 개발해 소비자와 외식업 자영업자에게 선 보인다. 수미안은 '맛이 빼어나고(秀)', '보기 좋고(美)', '안심하고(安)먹을 수 있는' 뜻을 함축하고 있다. 

수미안 제품 종류는 배추김치, 고춧가루이며 이를 또 중국산과 국내산 2가지로 나눠 소비자와 음식점주가 선택할 수 있게 했다. 배추김치와 고춧가루는 수 십 차례, '블라인드 맛 테스트'를 거쳐 선정했다고 외식가족공제회가 설명했다. 

김양국 외식가족공제회 전무는 "한국외식업중앙회 공제조합의 이름을 걸고 직거래 유통망을 통해 외식업주의 경제 부담과 소비자의 위생 불안을 동시에 해소할 수 있게 됐다"고 강조했다. 

김 전무는 "김치와 고춧가루 외에도 '식당의 모든 것(All that Restaurant)'을 공급할 수 있는 인터넷 전문 쇼핑몰이 만들어짐으로써 소비자와 외식업자영업자가 윈-윈 하게 될 것을 기대한다"면서 조합원 공동체의 많은 이용을 당부했다. 

'비즈마트' 회원제 쇼핑몰은 회원 등록에는 별도의 가입비나 이용료가 없다. 전화 주문은 한국외식업중앙회 본부와 전국지회, 지부 사무실로 연락하면 된다. 

 

▲사진=한국외식업중앙회 제갈창 회장 [제공/한국외식업중앙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