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프리바이오틱스 모유유산균 뭐가 달라? 나에게 딱 맞는 유산균 다이어트 방법은?...장에 좋은 음식 유산균 효능
등록일 : 2019-10-23 11:33 | 최종 승인 : 2019-10-23 11:33
양윤정
▲다이어트를 식이요법부터 시작하는 사람들이 많다.(사진=ⒸGettyImagesBank)

[내외경제=양윤정] "다이어트는 평생의 숙제"라는 말이 확 와 닿는 사람, 아마 다이어트를 아무리 해도 좀처럼 살이 빠지지 않고 살이 빠졌다고 하더라도 금세 요요가 찾아오는 사람들이 많을 것이다. 자, 그럼 체질을 바꿔보자. 살이 찌지 않는 체질로 말이다. 유산균을 활용한다면 가능할지도 모른다.

유산균 다이어트

유산균이 장에 좋다는 사실은 굳이 말하지 않아도 될 정도로 널리 알려져 있다. 유산균은 우리 몸에 이로운 균이다. 대체로 장내 유산균의 비율을 높이기 위해 요거트나 요구르트 등 다양한 유산균 음식들을 섭취한다. 이로운 균이 있다면 당연히 해로운 균도 있는 법. 근데, 이 해로운 균에 듣기만 해도 무서운 '뚱보균'이 존재한다. 영양분을 필요 이상으로 과하게 저장하는 뚱보균이 장에 득실득실하다면 조금만 먹어도 살이 찌는 것은 안 봐도 뻔하다. 이런 뚱보균의 수를 줄이고 억제하려면 유익균의 비율을 늘려야 한다. 유산균 다이어트는 이렇게 해서 태어났다.

▲다이어트는 힘들다.(사진=ⒸGettyImagesBank)

프리바이오틱스

유산균 하면 많이 언급되는 프리바오틱스, 프리바이오틱스는 유산균의 먹이가 돼 유산균이 식도를 지난 위를 거칠 때 위산에 의해 손실되는 것을 막는다. 기껏 유산균을 섭취했는데 위산으로 장까지 가기 전에 소멸해버리면 안되지 않나. 프리바오틱스는 유산균의 에너지를 부여, 위산을 이겨내고 장까지 도달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프리바이오틱스와 함께 프로바이오틱스도 많이 이야기 돼 이 둘을 헷갈리는 사람들이 많다. 간단하게 구분하자면 프로바이오틱스의 먹이가 프리바이오틱스다.

▲유산균은 장에 좋은 음식이다.(사진=ⒸGettyImagesBank)

모유유산균

모유유산균은 산모의 모유에서 추축한 유산균이다. 프리바이오틱스와 비슷하지만 다른 효능을 가지고 있다. 모유유산균 역시 위산에서의 손실을 최소화하며 여기에 탄수화물의 성질을 바꿔 다이어트를 더욱 효과적으로 돕는다. 모유유산균은 탄수화물을 다당류도 변화시킨다. 다당류는 소화가 잘 되지 않고 밖으로 배출된다. 이외 면역력 강화, 변비, 알레르기 예방에 좋다고 알려졌다. 프리바이오틱스와 모유유산균 뿐 아니라, 프롤린 유산균, 방탄 유산균, LGG 유산균 등 다양한 유산균들이 있어 유산균 다이어트를 고려하고 있다면 자신에게 가장 적합한 유산균을 고르도록 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