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프로바이오틱스 활동 위한 위장최적화! ‘프리바이오틱스’ 분말 효능·부작용과 유산균 섭취방법
등록일 : 2019-10-08 09:36 | 최종 승인 : 2019-10-08 09:36
정혜영
▲(사진출처=GettyImagesBank)

[내외경제=정혜영] 프로바이오틱스와 프리바이오틱스, 둘 다 유산균의 종류다. 그럼 두 유산균 차이는 뭘까? 프로바이오틱스는 위장 내 유익균 증식을 위한 유산균이다. 하지만, 장내 환경 개선이 필요한 경우, 즉 위장 환경이 나쁠 때는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을 구매해 섭취해도 아무런 효과가 나지 않는다. 때문에 프리바이오틱스를 먹는다. 프리바이오틱스 유산균은 최근 유산균 다이어트 등으로 TV 프로그램에 여럿 소개된 바 있다. 프리바이오틱스 효능은 체내 흡수되지 않는 당으로 소장이 아닌 장까지 이동해 유산균 먹이가 되는 역할을 한다. 즉 유익균의 먹이가 되는 것이다. 프로바이오틱스와 프리바이오틱스를 함께 섭취하면 프로바이오틱스 기능이 활성화된다.

▲(사진출처=GettyImagesBank)

염증에 좋은 음식, 프리바이오틱스 효능

프리바이오틱스는 멀티비타민, 오메가3, 밀크씨슬 등 현대인 필수 영양제처럼 최근 유산균 효능이 주목받으면서 홈쇼핑 등 파는 곳도 많아지고 다양한 프리바이오틱스 가격대로 출시되고 있다. 위장약 발암물질이 최근 대거 검출된 바 있다. 프리바이오틱스는 제산제 등 위장약을 달고 사는 사람에게 특히 효능이 있다. 자주 체할 때, 과민성대장증후군으로 물설사 자주 할때가 많은 사람이 위장 내 환경 개선을 하기 위해 좋다. 프리바이오틱스는 위장운동을 활성화해 다이어트에도 도움이 된다. 프리바이오틱스 분말 가루 형태로 출시돼 하루 1포 먹기도 간편하다. 프리바이오틱스는 체중 감량뿐 아니라 염증에 좋은 식품으로 인기가 있다. 사타구니가 가렵거나 냉이 나오는 여성 질염 증상을 예방하며 피부건조증인 아토피피부염과 건선 예방에 탁월하다. 연골에 좋은 프리바이오틱스 효과는 무릎통증을 유발하는 관절염 치료 및 예방에 좋고 중장년 노화로 인한 골다공증 등 뼈에 좋은 음식이다. 입안건조증과 지루성피부염에도 뛰어나다. 프리바이오틱스 프락토올리고당 FOS과 식이섬유는 장염에 좋은 음식이기도 하다.

▲(사진출처=GettyImagesBank)

프리바이오틱스 먹는방법

프리바이오틱스는 성인용을 비롯해 어린이프리바이오틱스(키즈유산균), 신생아유산균, 프리바이오틱스 임산부 유산균 등 다양한 연령대 맞춤 유산균으로 출시된다. 프리바이오틱스는 분말형태로 출시돼 섭취방법이 편리하다. 프리바이오틱스와 프로바이오틱스는 비만세균인 뚱보균을 억제해 다이어트 식단으로 섭취하면 효과적이다. 프리바이오틱스 먹는방법은 하루 권장 섭취량 3~8g을 반드시 지킨다. 과다섭취하는 경우 배탈이나 설사, 두드러기, 배에 가스차는 이유 등 부작용이 생길 수 있다. 프리바이오틱스 유산균 많은 음식은 역류성식도염에 좋은 음식 양배추를 포함, 제철 고구마, 바나나 등이다. 김치와 된장 등 발효식품에도 프리바이오틱스 성분이 많아 최근 김치유산균을 사용한 프리바이오틱스도 출시됐다.

임신변비에 좋은 음식, 모유유산균?

프리바이오틱스와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외에도 유산균 인기 순위에 있는 종류가 바로 모유 유산균이다. 모유유산균은 산모의 모유에서 채취한 유사균으로 임산부 변비에 좋은 음식으로 알려졌으며, 다이어트 효과까지 볼 수 있는 식품이다. 특히 환절기 감기 초기증상이나 대상포진, 구내염 증상 등 면역력 저하 원인으로 발병하는 질환을 면역력높이기에 좋다. 면역력 높이는 음식 모유유산균 이외에도 위산과 비슷한 산도를 유지해 위장건강을 지키는 LGG유산균을 비롯해 단백질 많은 음식에 함유된 프롤린 유산균 등이 있다. 유산균 추천 순위를 맹신하기보다 프로바이오틱스부작용으로 유산균과다복용 시 기저귀발진이나 유산균 두드러기, 배앓이, 명현현상(치유과정에서 다른 증세 유발) 등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다. 유통기한지난 유산균을 섭취하지 않도록 한다. 프리프로바이오틱스 섭취시에는 유산균보장균수라 불리는 유산균 숫자를 확인하고 치질유산균, 변비유산균, 질유산균효능을 보고싶다면 건기식 판매전문가와 상담 후 섭취하는 것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