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북한, 10일 오전 단거리 발사체 2발 발사…최대 거리 330㎞ 비행"
평안남도 개천 일대에서 동쪽으로 발사
2019-09-10 10:39:05
김철수
▲사진=북한 미상 발사체 발사-인포그래픽 [제공/연합뉴스]

[내외경제=김철수] 북한이 또다시 미상의 단거리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

10일 합동참모본부는  "우리 군은 오늘 오전 6시 53분경, 오전 7시 12분경 북한이 평안남도 개천 일대에서 동쪽으로 발사한 미상의 단거리 발사체 2발을 포착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발사한 발사체의 최대 비행거리는 약 330㎞로 탐지됐다.

합참은 "추가적인 제원은 한미 정보당국이 정밀 분석 중에 있다"며 "현재 우리 군은 추가발사에 대비하여 관련 동향을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이러한 북한의 긴장을 고조시키는 일체 행위는 한반도 긴장완화 노력에 도움이 되지 않으며, 즉각 중단할 것을 재차 촉구한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