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오른쪽 아랫배 통증은 맹장염이 원인? 맹장위치와 맹장염 초기증상 및 치료법까지
등록일 : 2019-08-27 13:46 | 최종 승인 : 2019-08-27 13:46
김수연
▲충수염 초기증상 (사진출처=ⓒGettyImagesBank)

[내외경제=김수연] 맹장염 증상은 방치하면 더 큰 악화를 불러올 수 있다. 때문에 맹장염 초기증상 때 빠른 치료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 하지만 맹장염 증상을 대수롭지 않게 넘기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맹장염 초기증상일 수 있는 증상들을 알아둬야 한다. 아래에서 맹장염의 초기증상과 맹장염의 원인, 맹장염의 치료법에 대해 함께 알아보자.

맹장염 초기증상

맹장염 증상은 대부분 복통을 동반한다. 오른쪽 아랫배 통증을 느끼는 경우가 많은데, 맹장염 증상을 방치해 악화되면 복부 전체적으로 통증이 더 퍼져 나간다. 배꼽 주위 통증이 느껴지는 것도 맹장염 증상 중 하나에 속한다. 또한 복부팽만이 나타나거나 가스가 차는 현상, 변비, 설사 등의 증상을 동반할 수 있다.

▲충수염 원인 (사진출처=ⓒGettyImagesBank)

맹장염 원인

맹장의 위치는 대장의 시작 부분에 있다. 이를 충수라고 부르는데, 때문에 맹장염은 충수염이라 하기도 한다. 이 충수부분에 염증이 생기면 맹장염이 되는 것이다. 맹장염의 정확한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는데, 주로 변 덩어리가 굳어 충수가 막히고 그로 인해 생기는 급성염증이 원인인 경우가 많다. 혹은 기생충이나 이물질에 의해 생기는 경우도 있다. 또한 임신이나 임파조직 증식이 맹장염의 원인이 될 수 있다.

▲맹장염 수술법 (사진출처=ⓒGettyImagesBank)

맹장염 치료법

맹장염 치료는 환자의 상태에 따라 다르게 진행될 수 있는데 대부분 수술적 치료를 따른다. 급성맹장염의 경우 복강경 수술방법 등을 통해 수술적 치료를 진행할 수 있다. 이 수술방법은 절개부위를 최소화 하는 방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