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속초시 공사 현장 승강기 추락…업체 "경위 파악 중"
유족들에 필요한 모든 지원 아끼지 않을 예정
2019-08-16 15:03:28
김철수

[내외경제=김철수] [내외경제TV=김철수 기자] 강원도 속초시 한 아파트 공사 현장에서 추락 사고로 근로자 3명이 숨지고 1명이 부상을 입는 사고가 일어났다. 

지난 14일 오전 8시 28분께 속초의 한 공사현장 15층 높이에서 근로자가 탑승한 공사용 승강기(호이스트)가 추락했다.  

이 사고로 근로자 3명이 사망하고 1명이 중상을 입었다고 소방당국이 밝혔다. 

30층 규모의 아파트 공사 현장 외벽에 설치된 2기의 호이스트 철거작업 중 1기를 끝내고 2번째 철거 작업을 진행하던 중 15층 높이에서 추락한 것으로 보인다고 소방당국은 전했다. 

사고는 호이스트를 지탱하기 위해 아파트 공사 현장 외벽에 설치된 레일 형태의 마스트가 뜯어져 나가면서 발생했다.   

시공사 측 A건설사 관계자는 "자세한 사고 원인과 경위는 조사기관과 협력하여 면밀히 조사 중이며 정확한 사고의 원인 등은 조사가 완료되어야 알 수 있을 것 같다"면서 "조사결과와 무관하게 이번 사고의 사망자에 대해 애도를 표하며, 사상자들과 유족들에게도 빠른 쾌유를 위해 필요한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사고가 난 아파트는 지하 5층 지상 31층 규모의 아파트 1개 동으로, 232세대와 오피스텔, 상가 등이 올해 12월 준공 예정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