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제5호 태풍 다나스 경로 '주목'…한반도 영향은?
태풍 다나스의 경로, 日 기상청의 전망과 일치
2019-07-17 23:20:41
김지수

[내외경제=김지수 기자] 필리핀 동쪽 해상에서 제5호 태풍 '다나스'가 발생해 한반도로 서서히 북상하고 있다.  

기상청은 17일 오후 4시 태풍 다나스의 예상 진로도를 발표했다. 다나스는 18일 낮 동안 대만을 지나 19일 오후 3시 제주 서귀포시 서남서쪽 약 280㎞ 부근 해상으로 진출할 것으로 예측됐다.  

20일 오후 3시엔 부산 동북동쪽 약 150㎞ 부근 해상을 거쳐 21일 오후 3시에는 독도 동북동쪽 약 580㎞ 부근 해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일본 기상청은 태풍 다나스가 21일에서 22일 사이 한반도를 관통할 것으로 예측했다.  

기상청은 "(정확한 경로와는 상관 없이) 다나스에 의해 유입되는 많은 열대 수증기로 인해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오는 19∼22일 많은 장맛비가 변칙적으로 내리겠다"고 밝혔다.  

한편, 다나스는 필리핀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경험'을 뜻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