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조폐공사, 3.1운동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주화 예약접수
총 발행수량 5천 세트..9월 26일 발매
2019-07-04 22:56:07
이승협
조폐공사가 3.1운동 임시정부 100주년 기념주화를 공개했다.

[내외경제=이승협 ]  

한국조폐공사(사장 조용만, www.komsco.com)는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주화’ 5종 세트와, 여기에 기념 금메달이 추가된 결합세트 구매희망자를 대상으로 4일(목)부터 17일(수)까지 예약 접수를 받는다.

‘기념주화 5종 세트’는 1월에 발행된 1차분 2종과, 4월에 발행된 2차분 3종으로 구성돼 있다. 

기념주화는 순도 99.9%의 순은(Ag)으로, 중량은 31.1g이다.

‘금메달 결합세트’는 기념주화 5종 세트에 기념 금메달과 요판화를 더했다. 

금메달은 순도 99.9%에 31.1g으로, 앞면은 100년동안 비약적인 발전을 거듭해온 대한민국을 떠오르는 태양으로 표현했다. 

뒷면은 세계속에서 하나 된 대한민국을 상징하는 한반도기를 담았다. 기념주화 최초로 적용된 스탠드형 케이스에는 태양이 떠오르는 동해 바다의 모습과 태극기를 담은 요판화가 배경으로 포함돼 있다.

판매가격은 △기념주화 5종세트 31만원 △금메달 결합세트 286만원으로 책정됐다. 

총 발행수량은 5,000세트 이내이며, 9월 26일(목)에 발행될 예정이다.

예약접수는 NH농협은행(banking.nonghyup.com), 우리은행(www.wooribank.com) 창구 및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조폐공사의 금메달 결합세트 판매수익금 일부와 판매 대행기관인 NH농협은행, 우리은행의 판매대행 수수료 전액은 ‘독립유공자 후손 후원금’으로 기부된다.

조폐공사 조용만 사장은 “3‧1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선열들의 독립정신과 대한민국 정부 수립의 정통성을 기념하기 위한 사업”이라며 “새로운 100년을 준비하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