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한화그룹 한화건설, 2019년도 우수협력사 간담회 개최
한화건설, 우수협력사 43개사 시상, 운영자금 대여 및 입찰기회 확대 등 실질적 혜택
2019-07-02 09:09:23
고려
6월 26일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진행된 ‘2019 우수협력사 간담회’에서 한화건설 최광호 대표이사가 최우수 협력사로 선정된 윤창기공㈜ 백종윤 대표이사에게 상패를 전달하고 있다.

[내외경제=고려]  

한화그룹의 한화건설(대표이사 최광호)은 6월 26일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동반성장을 위한 ‘2019년도 우수협력사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한화건설 최광호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들과 40여개 협력사의 대표이사 등 약 9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는 지난 한 해 동안 품질향상과 기술혁신, 안전관리 등에서 함께 노력해온 협력사들을 격려하고 동반성장 결의를 다지기 위해 마련됐다. 한화건설은 그룹의 경영철학인 “함께 멀리” 정신을 바탕으로 지난 2002년부터 매년 우수협력사 간담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올해로 18회째를 맞았다.
 

한화건설은 이 자리에서 운영자금 지원, 동반성장 펀드 조성, 협력사 소통 강화 등 주요 동반성장 활동들에 대해 발표했다. 또한 경영닥터제 특강 등 협력사 경쟁력 향상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소개하고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토목, 건축, 플랜트, 기계, 전기 등 각 분야에서 뛰어난 상생협력 사례가 되어 준 43개의 협력사들을 선정, 2019 우수협력사 시상식을 진행했다. 수상 협력사 수는 전년 대비 8개사가 증가해 좀 더 많은 협력사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윤창기공㈜, ㈜한창이엔씨, 대근토건㈜, ㈜삼영기업, 원일공영㈜, 세일이엔에스㈜ 6개사가 최우수 협력사에 선정되었으며, 35개사가 우수협력사, 2개사가 글로벌 파트너사로 선정돼 상패를 전달받았다. 이날 수상한 협력사에는 운영자금 대여, 입찰기회 확대, 이행보증 면제 등의 혜택이 제공됐다.
 

한화건설 최광호 대표이사는 “협력사의 헌신적인 도움이 없었다면 한화건설이 글로벌 건설사로 성장할 수 없었을 것”이라며 “그 동안 운명공동체로 함께 노력해 온 협력사 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동반성장을 위한 노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우수 협력사로 선정된 윤창기공㈜의 백종윤 대표이사는 “여기 모이신 협력사 모두가 ‘신용과 의리’로 한화건설과 ‘함께 멀리’ 갔으면 좋겠다”고 화답했다.
 

한화건설은 그 동안 ‘공정거래 문화 정착’, ‘협력사와 소통강화’, ‘협력사 역량 향상’을 동반성장 정책의 주요 추진 방향으로 설정하고 다양한 협력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
 

우선 한화건설은 협력사들과 공정거래 협약을 맺고 이를 철저히 준수하고 있으며, 공정거래위원회 4대 실천사항을 2007년에 도입, 사규에 반영하는 등 공정거래 문화 정착을 위해 노력해 왔다.
 

또한 한화건설은 협력사와 소통강화를 위해서 매년 우수협력사 간담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현장간담회와 공종별 간담회 등을 통해 협력사 실무자의 고충을 처리하는 등 스킨십을 강화하고 있다. 
 

특히 한화건설은 협력사의 역량향상을 위해 다양한 금융자금 지원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한화건설은 그 외에도 해외 동반진출 기회 제공, 경영닥터제 지원, 연구과제 공동수행, 협력사 교육 지원 등 다양한 제도를 통해 협력사와의 상생 협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