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기보배, 국제양궁연맹 세계기록 공식 인정
지난 4일 광주U대회 리커브 70m 라운드 예선 686점
등록일 : 2015-07-08 05:50 | 최종 승인 : 2015-07-08 05:50
오민주 기자
▲국제양궁연맹이 기보배가 지난 4일 달성한 세계 기록을 공식 인정했다.(사진 제공=광주U대회 조직위원회)

[내외경제=오민주 기자] [광주=내외경제TV] 오민주 기자 = 국제양궁연맹이 기보배(양궁·광주광역시청) 선수가 지난 4일 달성한 세계 기록을 공식 인정했다.

광주U대회 조직위원회는 국제양궁연맹이 기보배가 지난 4일 달성한 세계 기록을 공식 인정했다고 8일 밝혔다.

국제양궁연맹은 기보배가 지난 4일 U대회 여자양궁 리커브 70m 라운드 예선에서 686점을 쏘며 2004년 박성현의 세계기록을 4점 넘어선 기록을 홈페이지 등을 통해 공지했다.

기보배는 8일 오후 4시 40분께 광주국제양궁장에서 여자양궁 리커브 개인 결승에서 최미선과 금빛 대결을 펼친다.

기보배는 지난 2012년 광주U대회 홍보대사로 위촉되는 등 광주U대회에 애정을 갖고 참가했다.

한편, 광주U대회에서는 양궁을 비롯해 수영과 육상 종목에서 세계 연맹으로부터 기록을 인정받는다.

hoomi329@nb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