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메르스 추가 환자 이틀째 '0'
사망자 일주일째 없어… 퇴원 1명 늘어 완치자 118명
등록일 : 2015-07-07 02:50 | 최종 승인 : 2015-07-07 02:50
이진광 기자
▲중동호흡기질환(메르스) 추가 확진자가 이틀 연속 발생하지 않았다.(사진 제공=보건복지부)

[내외경제=이진광 기자] [세종=내외경제TV] 이진광 기자 = 중동호흡기질환(메르스) 추가 확진자가 이틀 연속 발생하지 않았다. 사망자는 1주일째 없었다. 완치판정을 받아 퇴원한 사람은 1명 늘어났다.

보건복지부 중앙메르스관리대책본부는 7일 현재 메르스 확진자 수는 전날과 동일한 186명을 유지했다고 밝혔다.

사망자도 7일째 발생하지 않아 33명을 기록하고 있다. 이로써 메르스로 인한 치명률도 17.7%에서 변동이 없는 상황이다.

신규 퇴원자는 180번(남, 55세) 환자로 발열 등 호흡기 증상이 호전돼 2차례 메르스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음성으로 나타나 완치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전체 퇴원자는 118명으로 늘었다.

현재까지 퇴원자 118명은 남성이 63명(53.4%), 여성이 55명(46.6%)이다.

연령별로는 40대 27명(22.9%), 50대 27명(22.9%), 60대 22명(18.6%), 30대 18명(15.3%), 70대 13명(11.0%), 20대 9명(7.6%), 10대 1명(0.8%), 80대 1명(0.8%) 순이다.

현재 메르스로 치료 중인 환자는 35명이며 이 중 26명의 상태는 안정적이나 9명은 불안정한 상태를 보이고 있다.

격리자는 총 674명으로 전날보다 233명 줄었다. 격리해제자는 250명 추가돼 총 1만 5669명으로 집계됐다.

전체 격리자 중 자가 격리자는 481명으로 183명 줄었고 병원 격리자는 193명으로 50명 감소했다.

jk1234@nb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