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날씨] 전국 한낮 더위… 곳곳 소나기
등록일 : 2015-07-01 23:21 | 최종 승인 : 2015-07-01 23:21
김현우 기자
▲장마전선이 물러간 뒤 무더운 더위가 다시 찾아왔다.

[내외경제=김현우 기자] [서울=내외경제TV] 김현우 기자 = 장마전선이 물러간 뒤 무더운 더위가 다시 찾아왔다.

2일 기상청에 따르면 남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에 구름만 간간히 지나겠다.

특히, 낮 기온이 크게 오르면서 대기가 불안정해 오후부터 밤사이 충청과 전북, 경북 북부 지역으로 소나기가 내리겠다. 전북 지역에는 소나기가 3일 새벽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예상 강수량은 충남 내륙, 충북 남부, 전라남북도, 경북 내륙 지방이 5∼20㎜, 서울과 경기도는 5㎜ 미만이다.

오전 8시 현재 서울의 아침기온 21도를 비롯해 강릉 23도, 대전 20도, 광주 18도 등 전국이 20도 안팎의 기온을 보이고 있다.

낮 기온은 서울 28도, 광주 29도, 대구는 32도까지 올라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0.5∼2.5m로 일겠다.

이번 더위는 주말인 4일과 5일에도 맑은 날씨속에 무더위가 이어지겠다.

kplock@nb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