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이재오 "명예로운 퇴진이 어디 있냐"
등록일 : 2015-07-01 04:07 | 최종 승인 : 2015-07-01 04:07
김현우 기자
▲새누리당 이재오 의원은 유승민 원내대표의 사퇴론에 대해 명예로운 퇴진이 어디있냐며 비판했다.(사진 제공=새누리당)

[내외경제=김현우 기자]

[서울=내외경제TV] 김현우 기자 = 친이계의 좌장격인 새누리당 이재오 의원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유승민 원내대표의 사퇴론에 대해 "명예로운 퇴진이 어디 있냐"고 비판했다.

이재오 의원은 30일 서울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중진연석회의에 참석해 "사퇴는 불가능하고, 안 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유 원내대표의 거취문제를 최고위원들이 앞장서서 사퇴하라는 게 말이 되냐"면서 "유 원내대표 사퇴는 당과 청와대에도 바람직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또한, "여권 지지하는 분들이 불안해하고 여권에 비판적인 국민들에게 당의 모습이 한심해 보일 것"이라면서 "지금 여당발 정쟁을 중단하고 국정 현안에 몰두할 때"라고 강조했다.

이재오 의원은 "자기와 같은 생각만 하는 사람만 있고 다른 사람은 나가라고 하면 이해할 수가 없다"면서 "그것은 사당이 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회의에도 친박계 핵심인 서청원·이정현 최고위원은 지난달 29일 회의에 이어 불참했다.

kplock@nb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