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소자본 족발창업 족발맨 높은 수익과 간편한 조리 시스템 갖춘 족발프랜차이즈
등록일 : 2019-02-20 02:14 | 최종 승인 : 2019-02-20 02:14
김태곤 기자
(사진제공=족발맨)
(사진제공=족발맨)

[내외경제=김태곤 기자] [서울=내외경제TV]김태곤 기자 = 불경기가 계속되면서 창업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무엇보다 어떠한 아이템을 선정하고 어떻게 운영을 할 것인지에 대해서 체계적으로 계획을 세워야 성공적인 창업에 한걸음 더 가까이 다가설 수 있다.

높은 투자금과 많은 인건비가 들어가는 창업은 현재 상황에서는 고수익을 기대하기는 어렵다. 이에 족발프랜차이즈 족발맨은 저렴한 창업 비용과 소규모 인원으로도 운영이 가능하다.

족발프랜차이즈 족발맨은 브랜드 런칭 일주일만에 전국 6개의 가맹점을 모집하였다.

족발프랜차이즈 업체 중에는 이례적으로 교육비와 가맹비가 0원으로 소자본 창업이 가능하다. 점주마킹 시스템으로 진행하기 때문에 1:1로 밀착마크해서 체계적인 가맹점 관리를 진행하고 있고, 타 프랜차이즈처럼 물건만 제공하는 무책임한 프랜차이즈가 아닌 본사에서의 지속적인 가맹점 관리로 점주님들은 장사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앞으로 20호점까지 3,000만원 상당의 대박 창업 혜택도 제공하고 있다.

혼술, 혼밥 이라는 말이 이슈일 정도로 1인가정이 많은 요새이다. 하지만 대한민국 대표 야식인 족발, 보쌈은 1인이 먹기에는 많은 양과 높은 금액이다. 이에 족발맨은 시대에 맞게 최적화된 가격 15,900원에 판매를 하고 있다.

배달 시장의 규모는 점점 늘어나 년 12조원 정도며, 배달 앱 시장 규모만 해도 3조원이 넘어가고 있다.

이에 족발맨은 1,2인 가구들을 집중 공략하는 판매전략으로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홀 매장보다는 포장 및 배달 전문 매장으로 1인 창업이 가능한 소인건 창업, 매장인테리어에 부담을 줄이고 마진율을 높인 고효율 족발 창업이다.

자세한 창업 정보는 네이버에 "족발맨"을 검색하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