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론 폴 "美 증시 50% 넘게 폭락할것…대비책 없다"며 비관적 전망
2018-10-08 01:03:16
최원열 기자
(사진출저=게티이미지)
(사진출저=게티이미지)

[서울=내외경제TV] 최원열 기자= 미국 증시가 최대 50% 이상 폭락할 수 있으며, 이에 대한 대비책은 없다는 비관론이 나왔다.

론 폴 전 미국 공화당 의원은 7일(현지시간) CNBC를 통해 최근 국채금리 급등은 미국 경제를 경기침체로 밀어넣고 있으며, 증시 폭락세도 더욱 빨리 부추기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 그는 "(증시폭락이) 무서울 정도로 가까이 왔다"며 "인류 역사상 최대의 버블"이라고 경고하며 미국 10년물 국채 금리가 7년새 최고 수준으로 뛰면서 인플레이션 상승 우려가 강해지는 가운데 나온 것이라 전했다.

또한  "역대 통화정책을 봤을 때, 통화량이 부풀고 금리가 왜곡되며 사람들이 분에 맞지 않게 소비를 많이 할 때는 조정이 생길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그는 그간의 경고가 아직 나타나지 않았단걸 안다면서도, 증시조정은 시간문제일 뿐 이라고 전망했다.

cwynbn@naver.com